티포엘, 亞 최대 복합소재 전시회 혁신상
티포엘, 亞 최대 복합소재 전시회 혁신상
  • 김지홍
  • 승인 2017.11.05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EC참가 ‘로봇 브레이딩 시범공장’ 공정부문 수상
티포엘-JEC
지난 1~3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2017 JEC ASIA 전시회 전경. 다이텍연구원 제공


섬유자동화 산업장비를 전문 개발하는 ㈜티포엘(대표 천진성·경북 경산 소재)의 ‘Industry 4.0 시범공장’이 아시아 최대 복합소재 전시회에서 혁신상을 수상했다.

다이텍연구원(DYETEC, 옛 한국염색기술연구소)은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2017 JEC ASIA에서 티포엘의 다이텍연구원과 연계해 추진 중인 ‘Industry 4.0 로봇 브레이딩 시범공장’이 공정부문 ‘JEC Award’ 혁신상을 수상했다고 5일 밝혔다.

시범공장은 산업통상자원부의 산업용 섬유 생산역량강화사업 중 하나로 신소재와 성형기술을 접목해 첨단분야 소재부품을 개발하는 사업이다.

티포엘은 지난 3월 파리에서 열린 ‘JEC World Composites Show 2017’에서도 다이텍연구원·효림산업과 공동으로 기술 개발한 ‘탄소복합소재를 적용한 프로펠러 샤프트 개발’을 통해 혁신제품으로 선정된 바 있다.

다이텍연구원 윤남식 원장은 “총 12개 부문에서 한국 기업의 수상은 단 2곳 뿐인데 티포엘의 수상은 대구·경북지역 섬유산업의 수준이 국제적인 기술 수준으로 인정받은 것”이라며 “세계적 네트워킹그룹과의 협업 및 산업용 섬유의 글로벌 연계를 추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JEC는 1996년 설립된 세계적인 복합소재관련 기업들의 연합체로, 매년 유럽·미국·아시아 등 지역별로 전시회를 열고 있다.

김지홍기자 kjh@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