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오룡 교수, 차기 신경외과학회장에 선출
김오룡 교수, 차기 신경외과학회장에 선출
  • 남승렬
  • 승인 2017.11.16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오룡교수
김오룡(사진) 영남대병원 신경외과 교수는 최근 서울 더케이호텔에서 열린 대한신경외과학회 제57차 추계학술대회 및 상임이사회에서 차기 학회장으로 선출됐다. 임기는 2018년부터 2019년까지 2년간이다.

김 교수는 뇌종양과 뇌외상 분야에서 많은 연구를 진행하고 있으며, 이를 바탕으로 환자들을 진료하고 있다. 또한, 최근까지 대한뇌종양학회장으로서 뇌종양 분야의 학술발전에 국내외적으로 많은 기여를 했다.

그는 “대한신경외과학회의 발전 뿐만 아니라 회원들간의 소통과 협력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학회의 위상을 올리는데 기여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남승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