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가대의료원 ‘AAHRPP 전면 인증’ 획득
대가대의료원 ‘AAHRPP 전면 인증’ 획득
  • 남승렬
  • 승인 2017.11.23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美서 회장·부회장 직접 방한
“공동체 교육·연구 질 등 신뢰
환자 복지·인권 노력에 감동”
세계적 임상연구 선도적 역할
수여식
대구가톨릭대학교의료원이 세계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임상연구 기구로부터 임상연구 분야 전면 인증서를 획득했다. 사진은 인증서 수여식. 왼쪽부터 대구가톨릭대의료원 IRB총괄위원장 김정규 교수, 의과대학장 최정윤 교수, 곽상도 국회의원, 대구가톨릭대학교의료원 의료원장 최경환 신부, AAHRPP 엘리스 섬머 회장, 사라 키스카돈 부회장, 추경호 국회의원, 대구시 미래산업추진본부 홍석준 본부장, 대구공동IRB위원장 김용진 교수, 대구가톨릭대의료원 병원장 권오춘 교수. 대구가톨릭대의료원 제공


대구가톨릭대학교의료원이 세계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임상연구 기구로부터 임상연구 분야 공식(전면) 인증서를 획득하는 쾌거를 이뤘다.

대가대의료원은 최근 루가관 7층 강당에서 세계최고 임상연구 인증기구 ‘Association For The Accreditation of Human Research Protection Program(AAHRPP) 전면인증 수여식’을 열었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AAHRPP 전면인증서를 전달하기 위해 미국에서 AAHRPP 엘리스 섬머(Elyse I. Summers) 회장과 사라 키스카돈(Sarah H. Kiskaddon) 부회장이 직접 방한, 행사장을 찾았다. 행사에는 대구가톨릭대의료원 의료원장 최경환 신부, 병원장 권오춘 교수, IRB총괄위원장 김정규 교수, 곽상도 국회의원(자유한국당), 추경호 국회의원(자유한국당), 대구시 미래산업추진본부 홍석준 본부장, 대구공동IRB위원장 김용진 경북대병원 교수, 교직원 등 60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환영사, 축사, 격려사, AAHRPP 소개 및 인증의의, 인증과정, 인증서 수여 등으로 진행됐다.

한국을 처음 방문한 엘리스 섬머 회장은 “대구가톨릭대의료원은 큰 노력을 했다. 공동체 교육, 연구의 질 관리 등 다양한 분야에서 강한 신뢰를 보였기 때문에 AAHRPP 전면승인을 줄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대구가톨릭대의료원은 윤리적인 교육 수준뿐만 아니라 연구의 질에서 다른 기관들에 비해 강점을 가지고 있다. 더불어 지역뿐만 아니라 나아가서 한국, 세계적으로 환자들의 복지와 인권을 생각하는 것에 감동 받았다”고 말했다.

AAHRPP은 2001년 미국 정부의 임상연구 및 연구윤리 7개 부처가 후원해 설립된 비영리 단체다. 임상연구를 수행하고 있는 의료기관, 연구진 및 연구심의위원회(IRB)를 비롯한 모든 연구관련 시스템과 임상연구에 참여하는 대상자의 안전과 권리보호, 복지 향상을 위해 수립한 정책과 규정, 이를 수행하는 조직과 인력에 대해 구체적이고 엄격한 평가를 통해 국제적 인증을 부여하는 세계적 임상연구 인증기구다.

AAHRPP 전면인증을 획득하기 위해서는 임상시험 및 임상연구를 과학적이고 윤리적으로 수행하고 있는지와 이를 증명할 수 있는 정책과 절차, 실행활동을 구체적으로 제시하고 규범을 준수하고 있는지 확인을 받아야 한다. 대구가톨릭대의료원은 이같은 AAHRPP의 모든 심의 및 평가과정을 거쳐 AAHRPP 전면인증을 획득했다.

특히 국내에서는 7번째 획득이며, 의료원 산하의 의과대학 등 관련기관에 대한 전면인증은 서울대학교병원,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이어 3번째이다. 특히 서울을 제외한 지역에서 이뤄낸 최초의 성과이기에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AAHRPP 전면인증 획득과 관련, 의료원장 최경환 신부는 “무엇보다도 서울 이외 지역 최초라는 쾌거는 의료산업의 중심이 되고자 하는 대구지역에 큰 자부심을 안겨줘 그 의미가 더욱 크다”며 “AAHRPP 전면인증의 자긍심을 바탕으로 대한민국뿐 아니라 세계적인 임상연구에 선도적 역할을 하는데 더욱 힘을 쏟겠다”고 밝혔다.

남승렬기자 pdnamsy@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