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거 우즈 10개월 만의 복귀 ‘합격점’
타이거 우즈 10개월 만의 복귀 ‘합격점’
  • 승인 2017.12.04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히어로 월드 챌린지 9위
세계 랭킹 500위 ‘껑충’
美 리키 파울러 최종 우승
SPO-GLF-USP-HERO
골프 황제와 챔피언의 기념샷 3일(현지시간) 바하마 나소의 올버니 골프클럽에서 막을 내린, 히어로 월드 챌린지에서 리키 파울러(미국)가 최종합계 18언더파 270타로 우승했다. 사진은 이날 우승한 파울러(오른쪽)가 트로피를 사이에 두고 타이거 우즈와 기념촬영하는 모습. 연합뉴스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42·미국)가 10개월 만에 필드 복귀전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우즈는 4일(한국시간) 바하마 나소의 올버니 골프클럽(파72·7천302야드)에서 열린 히어로 월드 챌린지(총상금 350만 달러)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6개, 보기 2개와 더블보기 1개를 묶어 4언더파 68타를 쳤다.

최종합계 8언더파 280타의 성적을 낸 우즈는 출전 선수 18명 가운데 공동 9위를 기록했다. 우즈가 대회 4라운드를 완주한 것은 지난해 이 대회 이후 1년 만이다. 지난 4월 수술대에 오른 우즈는 이후 치료와 재활에 전념하다가 이번 대회를 통해 10개월 만에 복귀전을 치렀다.

대회 마지막 날을 맞아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인 빨간색 상의를 입고 나온 우즈는 350야드인 7번 홀(파4) 티샷을 그린 위로 보낸 뒤 약 7m 이글 퍼트에 성공하는 등 전반 9개 홀에서 이글 1개, 버디 3개의 맹타를 휘둘렀다.

그러나 10번 홀(파4)에서 더블보기가 나왔고, 17번과 18번 홀에서도 연속 보기를 적어내는 바람에 막판 스퍼트에는 실패했다.

타이거 우즈 재단이 개최하는 이 대회는 PGA 정규 투어 대회는 아니지만 세계 랭킹 포인트가 걸려 있다.

현재 1천199위인 우즈는 단독 9위 성적으로 다음 주 세계 랭킹에서 700위 안쪽으로 진입할 것으로 예상된다.

당시에도 우즈는 2015년 8월 PGA 투어 윈덤 챔피언십 이후 약 16개월 만에 필드 복귀전을 이 대회를 통해 치렀다. 지난해 이 대회 우즈의 스코어는 4언더파 284타였다. 이날 버디만 11개를 몰아친 리키 파울러(미국)가 최종합계 18언더파 270타로 우승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