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정부 첫 감사원장 후보에 최재형
文정부 첫 감사원장 후보에 최재형
  • 강성규
  • 승인 2017.12.07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靑 “사회적약자 권익보호 노력”
최재형-감사원장내정자
최재형 감사원장 후보자
문재인 대통령이 7일 새 정부의 첫 감사원장 후보자에 최재형(61) 사법연수원장을 지명했다.

이에 따라 지난 1일 황찬현 전 감사원장의 퇴임 후 수장 공백 사태를 맞은 감사원이 조기 정상 가동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최 후보자는 사법연수원 13기로 경남 진해 출신으로, 경기고와 서울대 법대를 졸업했다. 대전지방법원장과 서울가정법원장, 서울고등법원 부장판사를 지냈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최 후보자는 1986년 판사 임용 후 30여년간 민·형사, 헌법 등 다양한 영역에서 법관으로서의 소신에 따라 사회적 약자와 소수자의 권익보호, 국민의 기본권 보장을 위해 노력해 온 법조인”이라며 인선 배경을 설명했다. 감사원장은 국회 인사청문회 및 임명동의안 표결을 거쳐야 정식 임명돼 4년 임기를 시작할 수 있다.

강성규기자 sgkk@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