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 발생 4년째 감소세
암 발생 4년째 감소세
  • 남승렬
  • 승인 2017.12.21 1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방암·췌장암은 증가
국내 암 발생률이 4년 연속 하락했지만 유방암과 전립선암, 췌장암 발생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보건복지부와 중앙암등록본부가 발표한 2015년 국가암등록통계 분석 결과에 따르면 2015년 새로 발생한 암 환자 수는 21만4천701명으로 전년 대비 4천253명(1.9%) 감소했다.

연령표준화(2000년 주민등록인구 비율 기준) 암발생률은 인구 10만명 당 275.8명으로 2011년 325.4명, 2012년 324명, 2013년 315.1명, 2014년 291.5명 등 4년 내리 감소세를 보였다. 2012년 이후 암발생률은 매년 6.1%씩 감소하는 추세다.

남승렬기자 pdnamsy@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