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바도르 달리·호안 미로…‘거장들의 판화전’
살바도르 달리·호안 미로…‘거장들의 판화전’
  • 황인옥
  • 승인 2018.01.10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까지 갤러리 전
L20180110_010220801340001i1
베르나드 뷔페 작. 갤러리 전 제공


갤러리 전은 유명 작가들의 판화를 소개하는 ‘거장들의 판화전’을 열고 있다. 이번 전시는 거장들의 작품을 비교적 저렴하게 소장할 수 있는 기회로 마련됐다.

전시에서는 마르크 샤갈을 비롯 베르나드 뷔페, 살바도르 달리, 호안 미로, 알렉스 카츠, 알렉산더 칼더, 조르주 루오 등의 판화를 만날 수 있다. 대구에서 만나기 어려운 거장들의 에디션으로, 작품 대부분이 프랑스 파리에서 건너왔다.

전병화 대표는 “따로 원작이 없는 작품이다. 거장들이 판화만을 위해 작업한 것”이라며 “더 이상 제작될 수 없는 에디션이다. 소장 가치가 뛰어나다”고 밝혔다. 27일까지. 053-791-2131 황인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