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 허, PGA 커리어빌더 챌린지 공동 3위
존 허, PGA 커리어빌더 챌린지 공동 3위
  • 승인 2018.01.22 2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성훈, 공동 63위 마감
재미교포 존 허(28·허찬수)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커리어빌더 챌린지에서 공동 3위를 차지했다.

존 허는 2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라킨타의 PGA 웨스트 TPC 스타디움 코스(파72·7천300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6개, 보기 2개를 묶어 6언더파 66타를 쳤다.

최종합계 20언더파 268타를 기록한 존 허는 애덤 해드윈(캐나다) 등과 함께 공동 3위에 이름을 올렸다.

PGA 투어 통산 1승을 기록하고 있는 존 허가 톱 10에 진입한 것은 지난해 3월 발스파 챔피언십(공동 9위) 이후 처음이다. 존 허와 함께 공동 11위로 출발했던 마이클 김은 이날 4타를 잃어 10언더파 278타로 공동 50위로 추락했다.

한국 선수로는 유일하게 컷을 통과해 4라운드에 진출한 강성훈(31)은 이날 두 타를 잃어 최종합계 8언더파 280타로 공동 63위로 마감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