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무 축구선수, 괌서 성폭행 혐의 현지 체포
상무 축구선수, 괌서 성폭행 혐의 현지 체포
  • 승인 2018.01.23 2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지훈련 중 호텔서 범행
국군체육부대(상무) 소속 축구선수가 괌에서 성폭행 혐의로 현지 경찰에 체포돼 수사를 받고 있다.

국방부는 23일 “국군체육부대 A(29) 상병이 괌 전지훈련간 한국인 20대 민간인 여성을 성폭행한 혐의로 현지 경찰에서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A 상병은 최근 괌의 한 호텔에서 이 여성을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현지 경찰은 피해자의 신고로 A 상병을 붙잡아 수사에 착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국방부는 “군은 현지 경찰과 협조해 혐의가 있는 A 상병을 우리나라로 귀환시켜 관계 기관이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