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강 신화 ‘정현’ 활약에 테니스용품 매출 급증
4강 신화 ‘정현’ 활약에 테니스용품 매출 급증
  • 승인 2018.01.24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테니스가방 작년보다 36% ↑
장갑 등 경기용품 85% ‘껑충’
한국 테니스의 간판 정현(58위·한국체대)이 시즌 첫 메이저 대회인 호주오픈에서 한국인 최초로 4강에 오르는 쾌거를 달성하자 테니스 관련 용품의 매출이 급증했다.

24일 SK플래닛이 운영하는 온라인쇼핑사이트 11번가에 따르면 최근 일주일(17∼23일) 동안 테니스가방 매출은 작년 동기 대비 36% 급증했고 테니스화와 테니스장갑 등 경기용품의 매출도 85%나 크게 뛰었다. 같은 기간 테니스라켓의 매출도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9% 늘어났다.

호주오픈은 지난 15일부터 시작됐다. 보통 야외활동을 하기 어려운 겨울철이 테니스의 비수기란 점을 고려할 때 테니스 관련 용품의 이런 매출 급증세는 정현의 선전에 크게 영향을 받았을 것이라는 게 11번가의 분석이다. 11번가 김동영 레저 담당 상품기획자(MD)는 “정현 선수의 눈부신 활약으로 테니스 관련 상품 매출이 덩달아 뛰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