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혼자서도 아이 낳아 키울 수 있도록”
“여성 혼자서도 아이 낳아 키울 수 있도록”
  • 승인 2018.02.07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출산위 ‘가족 다양성 TF’ 가동
여성이 혼자 아이를 낳더라도 사회적 편견의 대상이 되지 않고 아이를 키울 수 있도록 정부가 지원대책을 마련한다.

대통령 직속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는 ‘어떤 가족형태라도 아이와 함께 행복한 세상’을 목표로 관계부처, 전문가와 함께 ‘가족 다양성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해 활동을 시작한다고 7일 밝혔다.

위원회는 “최근 홀로 아이를 출산한 대학생이 ‘버려진 신생아를 발견했다’고 거짓으로 신고한 사건이 있었다”며 “혼자 아이를 낳고 키우는 것에 대한 사회적 편견이 두렵거나 직접 양육하기 어려운 여건 탓에 아이를 포기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우리 사회의 가족형태가 한부모, 비혼·동거, 입양가족 등 점차 다양화되고 있으나 아직 사회적 수용성이 높지 않다”면서 “이러한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가족, 여성, 미혼모, 입양 등 분야별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TF를 출범시킨다”고 강조했다.

TF는 올해 상반기 내에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대책을 마련할 예정이다. 중·장기적인 법령, 제도 등 개선방안은 하반기에 보완될 ‘저출산·고령사회 기본계획’에도 반영된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