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적십자병원 초대원장에 윤여승 연대 교수
영주적십자병원 초대원장에 윤여승 연대 교수
  • 김교윤
  • 승인 2018.03.12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공관절 분야 권위자
영주적십자병원초대병원장-윤여승교수
윤여승 연대 교수



영주적십자병원 초대 병원장에 연세대학교 윤여승 교수(65세, 정형외과, 前연세대학교 원주세브란스 기독병원장)가 내정됐다.

영주적십자병원 개원추진단과 영주시보건소는 12일 서류전형 심사에 합격한 3명에 대해 대한적십자사가 지난 2월 22일 면접심사 결과 연세대학교 원주세브란스 기독병원장을 지낸 윤여승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정형외과 교수를 내정했다.

지난 1985년부터 현재까지 연세대학교 원주 세브란스 기독병원에서 근무한 윤여승 병원장은 관절염 및 스포츠외상, 슬관절클리닉, 인공관절 분야의 권위자로 통한다.

영주적십자병원 개원추진단은 초대 병원장이 내정됨에 따라 세부 종합병원 진료과목을 확정하고 오는 5월에는 시험가동 및 모의진료, 6월에는 환자를 받는 시범진료 등을 거쳐 6월말 개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



영주=김교윤기자 kky@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