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병원 의료진 기내 응급환자 살려
경북대병원 의료진 기내 응급환자 살려
  • 남승렬
  • 승인 2018.03.12 1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대학교병원 의료진이 항공기에서 안에서 갑자기 발생한 응급환자를 신속하게 치료해 소중한 생명을 구한 일이 뒤늦게 알려져 미담이 되고 있다.

특히 의료진 중 한 명은 지난해 대구국제마라톤대회에서도 의식을 잃고 쓰러진 참가자에게 응급조치를 한 일이 있다. 12일 경북대병원에 따르면 지난 2일 이 병원 신경외과 박성현 교수와 김병준 전공의가 세계감마나이프 방사선수술학회에 참석하기 위해 두바이로 가던 중 비행기 안에서 응급 상황에 놓인 승객 생명을 구했다.

남승렬기자

pdnamsy@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