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교육청 ‘1만 동아리’ 사업 큰 성과
경북교육청 ‘1만 동아리’ 사업 큰 성과
  • 김상만
  • 승인 2018.03.13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더 캠프·UCC 공모전 등
4년째 특색 프로그램 운영
초·중·고 22만명 가입 활동
적응력·진로·자기주도능력
非참여생 비해 높은 결과 보여
만동아리_01
경북도교육청 1만동아리 사업이 학생들의 자기 주도적 역량 강화에 힘이 되고 있다.




경북도교육청이 학생들의 자기 관리, 창의적 사고, 심미적 감성, 공동체 역량을 키우기 위해 2015년부터 전국 시·도 최초로 학생 동아리 활성화 사업을 추진, 효과를 얻고 있다.

이에따라 도내 초·중·고등학교의 28만 명 학생 중 22만 명이 1만 2천개 동아리에 가입해 활동 중이다.

도교육청은 체계적인 지원시스템을 구축해 ‘이달의 우수동아리 연간 400팀, 명품 동아리 30팀, 동아리 운영 우수 17교’를 지원하고,‘1만 동아리 리더캠프, UCC공모전’등 내실있는 프로그램을 꾸준히 운영했다.

최근 도내 9천243명의 학생을 대상으로‘학교생활 적응, 진로 성숙도, 자기주도 학습력’변화에 대한 설문 조사 결과 동아리 활동이 학생들의 역량강화에 큰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동아리 활동에 참여하는 학생은 그렇지 않는 학생에 비해 자기주도학습능력 7%, 진로성숙도 4%, 학교생활적응력 5% 높게 나타났으며, 2년 이상 지속적으로 활동한 학생에게서 더 높은 결과를 보였다.

도교육청은 2018년 사업 프로그램을 더욱 충실히 하고자 지역연계, 학교간 연합, 학교 특화 동아리를 지원하는 특색동아리 공모전을 비롯, 오는 5월23~24일 양일간 1만 동아리 대축제를 계획하고 있다.

이영우 교육감은“2018년은 학생 동아리 지원 예산을 51억 원으로 증액하였으며, 학생이 즐겁고 행복한 학교를 만들고 미래 국가의 역량 있는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학생 동아리 활성화 사업을 경북교육청 특색 프로그램으로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상만기자 ks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