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엽야구장학재단 내달 8일 공식 출범
이승엽야구장학재단 내달 8일 공식 출범
  • 대구신문
  • 승인 2018.03.26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성아트피아서 기념 행사

리틀 선수 등 1천여명 참석
이승엽이사장
이승엽 이사장
한국 프로야구 역사에 수많은 족적을 남긴 이승엽(42·전 삼성 라이온즈 선수)이 23년간의 야구 생활을 마감하고 ‘제2의 인생’을 시작한다.

이승엽야구장학재단은 내달 8일 오후 2시 대구 수성아트피아 용지홀에서 공식 출범식을 갖는다고 26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대구·경북 지역의 엘리트, 리틀야구 선수들과 학부모 등 1천1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다.

어린이들을 위한 문화공연을 시작으로 △장학금 전달식 △리틀야구연맹 후원식 △재단 사업 소개 등으로 이어지며, 출범식에 참석한 모든 어린이에게는 기념품을 나눠줄 예정이다.

재단에 따르면 지난달 23일 칠곡경북대학교 어린이병원에 성급 1천만원을 기부, 본격적인 재단 업무를 시작했다.

재단 관계자는 설립 목적과 관련해 “대한민국의 미래인 어린이들이 꾸는 꿈. 그 소중한 꿈이 꺾이지 않고 오랫동안 간직되며 그 꿈을 향해 힘차게 나아갈 수 있게 든든한 버팀목이 돼 주는 것”이라며 “후원금으로 운영되는 만큼 단 1원도 허투로 쓰이지 않도록 투명하고 정직하게 운영하겠다”고 전했다.

윤주민기자 yj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