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로봇산업 메카 도약 ‘날갯짓’
대구시, 로봇산업 메카 도약 ‘날갯짓’
  • 강선일
  • 승인 2018.03.26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반기 경진대회·산업전 유치
영남이공대-글로벌기업 ABB
오늘 교내 로봇교육센터 개소
대구시가 올해 2개의 로봇경진대회와 함께 세계 1위 로봇기업의 교육센터를 잇따라 유치하며 ‘로봇산업 선도도시’의 위상을 높이고 있다.

26일 대구시에 따르면 로봇산업 중추도시의 이미지 제고와 로봇산업 육성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로봇경진대회 2개와 글로벌 로봇기업의 교육센터를 잇따라 유치했다. 로봇경진대회는 오는 8월 중순께 전국 초·중·고교생 1천500여개팀(1천800여명)이 참가해 6일간 대구에서 전 종목이 열리는 국내 최대 규모의 청소년 경진대회인 ‘국제로봇올림피아드 한국본선 대회’와 함께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다가 오는 11월 대구국제로봇산업전(ROBEX2018) 기간 중 3일간 청소년과 일반인 등 400여개팀(700여명)이 참가해 로봇기업에서 제품 및 미션을 제시하고, 참가자가 미션을 수행하는 ‘R-BIZ 챌린지’가 열린다.

이와 함께 세계 1위 로봇기업인 ABB는 영남이공대와 손잡고 27일 대학내에 ‘영남이공대-ABB 로봇교육센터’를 개소한다. 교육센터는 영남대 재학생들에게 기업 맞춤형 로봇실무교육을 통해 기업 요구에 맞는 우수 인력을 양성한다. ABB는 로봇교육센터를 영남권 교육 총괄 거점으로 자사 로봇을 사용하는 기업들의 재직자 교육을 통해 서비스 및 마케팅을 강화하는 1석2조의 효과를 노린다.

대구시는 한국로봇산업진흥원 유치에 이어 작년 6월에는 로봇산업클러스터 조성사업을 성공리에 완료하고, ABB(세계 1위)·야스카와전기(세계 2위)·쿠카(KUKA·세계 3위)·현대로보틱스(세계 7위) 등의 세계적 로봇기업의 잇딴 유치로 국내 로봇산업 메카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이에 따라 대구지역 로봇기업수는 2014년 48개에서 2016년 138개로, 같은기간 고용인력은 1천98명에서 2천904명으로 각각 늘었다.

김연창 대구시 경제부시장은 “권위있는 로봇경진대회와 글로벌 로봇교육센터를 유치한 것은 대구가 로봇산업 중심지로 한단계 더 도약할 수 있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강선일기자 ksi@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