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효준, 삼성 홈 개막경기 달군다
임효준, 삼성 홈 개막경기 달군다
  • 이상환
  • 승인 2018.03.29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 넥센전 시구 나서
메달 전시·포토타임도
내달 1일은 한현민 시구
임효준1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가 30일 열리는 넥센과의 2018 프로야구 정규시즌 홈 개막전에 ‘2018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금메달리스트인 대구출신 임효준(사진)을 시구자로 초빙한다.

임효준은 평창 동계올림픽 남자 쇼트트랙 1천500m에서 대한민국의 첫 금메달의 주인공이 됐고, 500m에서도 동메달을 확득했다.

특히 무려 7차례의 크고 작은 수술과 부상을 재활로 이겨낸 스토리가 동계올림픽 동안 화제가 됐다.

30일 오후 6시30분에 열리는 개막전에 앞서 임효준 관련 메달 전시회 및 포토타임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날 경기에서는 대구출신 그룹 신현희와 김루트가 이날 애국가를 부른다.

또한 삼성 라이온즈의 아마야구 지원금 및 지원품 전달식도 있을 계획이다.

임효준은 홈 개막전 시구와 관련해 “삼성 라이온즈의 열혈 팬으로서 홈 개막전 시구를 하게 돼 영광스럽게 생각한다. 어머니를 비롯한 가족과 친척, 그리고 계성초등학교 후배들도 단체관람을 할 예정인데 멋진 시구와 함께 홈 개막전 승리를 불러오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홈개막 시리즈의 마지막 날인 4월 1일 경기에는 모델 한현민이 시구자로 나선다.

한현민은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에서 시구를 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윤주민기자 yj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