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천 마을의 봄
현천 마을의 봄
  • 승인 2018.04.01 2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성석(현천마을)




이성석
이성석(한국사진작가협회 구미지부 부지부장)


올해도 어김없이 이 마을을 찾게 된다.

전남 구례 토지면 현천리에 소재한 둘레 길은 매년 이때쯤이면 온 마을이 노란 물결로 뒤덮인 현천마을이 눈앞에 아른거려 도저히 참을 수가 없다.

위쪽에서 내려다보는 마을 전경, 마을 앞 저수지의 산수유 반영 또한 둘레 길의 묘미를 한층 더하게 된다.

덤으로 마을 골목길을 따라 계곡에 이르면 이끼와 자그마한 폭포, 산수유와의 조화는 가히 환상적이다.

내년 봄에도 어김없이 또한 이 자리에 있지 않을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