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달 ‘조선왕실의 포장 예술’ 마련
내달 ‘조선왕실의 포장 예술’ 마련
  • 윤부섭
  • 승인 2018.04.09 2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명대, 시민 위한 다양한 강좌도 제공
벚꽃 만개시기에 맞춰 계명대 행소박물관은 지난 7일까지 지역민들을 위해 야간 특별 개관과 함께 전시 설명 투어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이 기간 동안 계명대 행소박물관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인 관람시간을 저녁 8시까지 연장해 개관했다. 벚꽃 감상과 함께하는 전시 설명 투어 프로그램은 오후 5시부터 6시까지 1시간 동안 진행됐다.

지역민들은 행소박물관 로비를 시작으로 박물관 주변 벚꽃을 구경하고, 대구시 민속문화재 제2호(1986. 12. 5. 지정)인 신당동 석장승 등 유물들을 함께 관람했다.

특히 행소박물관 특별전시실에서는 ‘대구·경북 청동기시대 문화’특별전이 열려 지역의 청동기 시대 선조들의 생활상까지 한눈에 살펴보며 역사공부도 같이 즐길 수 있도록 했다.

이번 야간 특별개관 기간 동안에는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사진콘테스트 이벤트도 진행됐다.

한편 계명대 행소박물관은 2004년 개관한 이래 대영박물관 대구전, 중국국보전, 헝가리 합스부르크왕가 보물전 등 대규모 전시를 개최해 시민들에게 다양한 문화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올해 5월에는 창립 119주년을 기념해 국립고궁박물관 순회전시 ‘조선왕실의 포장 예술’도 준비 중이다. 또한 국사교과서 내용을 반영한 자유학기제 체험 프로그램, 문화아카데미, 가을 문화강좌, 수요공개강좌, 문화유적답사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재학생과 대구시민들에게 제공하고 있다.

남승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