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도시公 신입 공채…지역 거주자 우선 채용
대구도시公 신입 공채…지역 거주자 우선 채용
  • 김주오
  • 승인 2018.04.09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도시공사가 지역 청년들의 취업난 해소를 위해 신입사원 공개 채용에 나선다.

이번 채용에서는 공정한 채용을 위해 전 채용 과정이 블라인드 채용방식으로 진행되며 직무능력을 갖춘 인재선발을 위해 NCS(국가직무능력표준)기반 능력중심 채용 제도를 도입했다.

신입사원 모집 인원은 업무직 6명(행정 4, 전산 2)과 기술직 6명(건축 3, 토목 1, 기계 1, 조경 1)으로 총 12명이다. 응시자격으로 연령과 학력에는 제한이 없지만 공개경쟁전형은 지방공기업으로서 지역 청년에게 우선적으로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거주지 제한을 두고 있다.

공개경쟁전형 응시자는 공고일 전일 현재 본인의 주민등록상 주소지가 대구·경북으로 돼 있거나 과거 대구·경북에 주민등록상 주소지를 두고 거주한 기간이 총 3년 이상이 돼야만 입사지원이 가능하다.

스마트시티 사업 운영을 위한 경력자(전산 2) 및 ‘국가유공자등 예우 및 지원에 관한 법률’ 등에 의한 취업지원대상자(행정 2)는 제한경쟁전형을 적용받으며, 이 경우 거주지 제한은 없다.

대구도시공사는 오는 18일부터 5월 2일까지 15일간 온라인을 통해서 입사지원서를 접수 받아 △필기전형 △서류전형 및 인성검사 △면접전형 단계를 거쳐 6월 8일 최종합격자를 선발한다.

김주오기자 kim-yn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