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대구시장 후보, 임대윤·이상식 결선행
민주당 대구시장 후보, 임대윤·이상식 결선행
  • eedit
  • 승인 2018.04.17 2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13 지방선거 더불어민주당 대구시장 후보가 20~21일 치러지는 결선 투표에서 가려지게 됐다.
민주당 중앙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회는 대구시장 후보 경선 결과 과반 득표자가 없어 1·2위인 임대윤(60) 후보와 이상식(52) 후보가 결선 투표를 치른다고 17일 밝혔다.
임대윤 후보는 득표율 49.13%를 얻어 과반수 확보에 아깝게 실패했다. 이로써 31.63%를 얻어 2위에 오른 이상식 후보와 함께 결선에 오르게 됐다. 이승천(56) 후보는 19.25%로 3위에 그쳤다.
민주당은 1차 투표에서 과반수 확보자가 없을 경우 1·2위 후보끼리 결선을 치르는 결선투표제를 채택하고 있다. 민주당은 오는 20일부터 21일까지 이틀간 결선투표를 실시한다.

앞서 이번 경선은 지난 15일부터 6개월 이상 당비를 납부한 권리당원과 통신 3사에서 안심번호를 추출한 일반시민 선거인단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시행했다. 득표율은 권리당원 투표 50%와 시민 여론 조사 50%를 반영했다.

김지홍기자 kjh@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