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현, 2년 만에 GS칼텍스 매경오픈 제패
박성현, 2년 만에 GS칼텍스 매경오픈 제패
  • 승인 2018.05.06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상현(35)이 제37회 GS칼텍스 매경오픈 골프대회(총상금 10억원) 우승을 차지했다.

박상현은 6일 경기도 성남시 남서울 컨트리클럽(파71·6천451m)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버디와 보기 2개씩 맞바꿔 이븐파 71타를 쳤다.

최종합계 1언더파 283타를 기록한 박상현은 장이근(25), 황중곤(26), 가간지트 불라(인도)와 치른 연장전에서 우승을 확정하고 우승 상금 2억원의 주인공이 됐다.

2016년 이 대회를 제패한 박상현은 2년 만에 패권을 탈환하며 박남신(1996년), 최상호(2005년), 김경태(2011년)에 이어 매경오픈 사상 네 번째로 두 번 우승한 선수가 됐다. 아직 이 대회에서 3승을 거둔 선수는 없다.

박상현은 이 대회 우승으로 국내에서 통산 6승째를 달성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