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로 짜고 실업급여 부정수급...노동청, 업주·근로자 檢 송치
서로 짜고 실업급여 부정수급...노동청, 업주·근로자 檢 송치
  • 강나리
  • 승인 2018.05.17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지방고용노동청은 서로 짜고 실업급여를 부정수급한 사업주와 근로자를 기소 의견으로 대구지방검찰청에 송치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고용보험수사관이 수사해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넘긴 첫 사례다.

대구노동청에 따르면 사업주 A씨와 근로자 B씨는 지난해 6월부터 10월까지 총 5회에 걸쳐 실업급여 약 489만원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강나리기자 nnal2@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