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창업자 2년간 사무실 무상 제공”
“청년 창업자 2년간 사무실 무상 제공”
  • 김지홍
  • 승인 2018.05.17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상석 중구청장 예비후보
노상석-더불어민주당대구시당국민통합위원장


더불어민주당 노상석 중구청장 예비후보는 17일 청년 창업 스타트업에 2년동안 무상으로 사무실을 제공하겠다고 발표했다.

노 예비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처음 창업을 시작하게 되면 사무실이 필요하지만 비용적인 부분에서 큰 부담이 된다”며 “교동시장에 빈 상가들을 사무실로 개조해 2년간 무상으로 사무실을 제공해 사업에 들어가는 비용 절감과 교동시장을 활성화하겠다”고 밝혔다.

노 예비후보는 만 35세 이하 청년 창업자·대학생 등을 대상으로 한 스타트업 현직 종사자들을 2년마다 심사해 사무실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 기업 성장에 순차적으로 필요한 창업 전문가·벤처투자자·해외 마케팅전문가 등으로부터 실시간 자문을 받도록 인적 지원 네트워크를 강화할 방침이다.

노 예비후보는 “임대료 걱정을 덜고 업무 효율화를 높여 청년 창업의 꿈을 지원해 일자리 창출 및 지역 사회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김지홍기자 kjh@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