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밌지만 산만한 ‘기름진 멜로’ …시청률 높지만 화제성 떨어져
재밌지만 산만한 ‘기름진 멜로’ …시청률 높지만 화제성 떨어져
  • 승인 2018.05.22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각 장면에서는 웃음이 나오지만 물과 기름처럼 따로 노는 느낌을 지울 길 없다. 21일 CJ E&M과 닐슨코리아의 5월 둘째 주(5월 7~13일) 콘텐츠영향력지수(CPI·하단용어설명 참조) 집계에서 SBS TV 월화극 ‘기름진 멜로’가 1위로 신규 진입했다. CPI 지수는 254.4.

하지만 지수만 1위일 뿐 시청률은 화제성을 따라가지 못한다. 지난 15일 시청률은 5.1%~6.8%.

‘로코믹 주방활극’을 표방한 ‘기름진 멜로’는 배우들의 연기가 좋은 평가를 받는다. 극중 ‘배고픈 프라이팬’ 사장 두칠성 역으로 나오는 장혁은 코믹 연기로 단연 눈길을 끈다. 단새우(정려원 분)에게 관심을 표현하는 장면이나 부하이자 직원들과 함께 나오는 신에서 재밌다는 평이 많다. 그러나 연출이 각 장면을 유기적으로 엮지 못하고 산만하다는 지적을 비껴가지 못한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