洪후보 약진…3후보 완주 가능성 높아져
洪후보 약진…3후보 완주 가능성 높아져
  • 남승현
  • 승인 2018.05.24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교육감 ‘단일화’는?
姜 ‘교육의 기회 균등’ 등 공약
金 “교육은 모두에 공정해야”
洪 “3자구도 가면 승리 자신”
대구시교육감 후보 3명(강은희·김사열·홍덕률)이 24일 본등록을 함에 따라 세후보 모두 완주할 가능성이 더욱 높아졌다.

특히 일부 여론조사결과 특정캠프에서 흘린 내용과 달리 홍덕률 후보가 약진하며 김사열 후보를 제치고 2위를 해, 향후 1~2회 있을 여론조사에서도 비슷한 결과가 나올 경우 후보단일화는 ‘후보의 자진사퇴 및 대승적 양보’를 제외하고는 사실상 불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이날 본 등록을 한 강은희 후보는 ‘교육의 기회균등’을 앞세운 5대 공약을 발표했다.

강 후보는 “교사출신이자 어머니로서 학부모의 심정을 누구보다 잘 안다”며“교육감이 되서 아이들의 꿈이 영글어가고 학부모의 걱정이 줄며 선생님이 보람과 신명으로 가르치는 대구교육을 만들겠다”고 했다.

또“미래사회창의융합 인재양성, 한아이도 놓치지 않는 교육, 믿고 맡기는 안심학교, 건강하고 행복한 학교등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홍덕률 후보도 이날 본 등록 후 “30,40대 학부모들과 젊은 교사뿐 아니라 보수층에서도 지지가 확산되고 있다”며 “교육감이 반드시 되서 대구교육을 위해 더욱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했다.

또“선거운동을 하면서 힘든 부분도 있지만 교육의 변화를 갈망하는 목소리를 들으며 힘을 내고 있다. 3자 구도로 갈 경우도 승리할 자신이 있다”고 했다.

김사열 후보도 이날 본 등록을 마친 후 “정유라 입학비리사건을 보듯이 교육은 모든 아이들에게 공정해야 한다”며 “대구교육감에 반드시 당선돼 공정하고 반듯한 대구교육을 만들겠다”고 했다. 남승현기자 namsh2c@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