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가야문화로 새 관광패러다임 구축”
“대가야문화로 새 관광패러다임 구축”
  • 승인 2018.05.31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곽용환 한국당 고령군수 후보
고령군수곽용환충헌탑참배
곽용환 한국당 고령군수 후보가 31일 충혼탑에서 참배를 하고 있다.


곽용환 자유한국당 고령군수 후보는 31일 지지자 등과 함께 충혼탑 참배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세몰이에 들어갔다.

이어 곽 후보는 시장상인회 간담회, 다산복지관 방문, 케이볼장 어르신 격려, 주요 종교시설 방문 등 민심 속으로 파고들어 ‘힘 있는 군수론’, ‘검증된 능력을 가진 군수론’을 적극 알렸다.

곽 후보는 선거 시작과 동시에 5대 핵심공약으로 ‘경제! 일자리! 인구! 쓰리업(Three up)·인구유출 스톱(Stop)’, ‘가슴 따뜻한 행복도시’, ‘살기 좋은 부자농촌’, ‘주민과 함께 하는 생활문화’, ‘편리하고 풍요로운 고령’ 등을 제시했다.

곽 후보는 “지산동 고분군 세계문화유산 등재를 통해 열정이 넘치는 가야문화특별시와 가야문화권 국정과제를 추진하고 대가야문화벨트를 완성해 고령에 새로운 관광패러다임을 구축하겠다”며 “또 사통팔달의 편리한 교통망을 완성하고 도시재생뉴딜사업 및 도시환경 개선을 통한 정주여건 개선, 여성·아동 안심귀가거리 확대 등을 의욕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고령=추홍식기자 chh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