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 3개 연구소, 이공계 지원사업 선정
경북대 3개 연구소, 이공계 지원사업 선정
  • 남승현
  • 승인 2018.06.06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율군집SW硏·환경과학기술硏
고에너지물리硏 각 59억원 확보
경북대는 6일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주관하는 ‘2018년도 이공분야 대학중점연구소지원사업’에 자율군집소프트웨어연구센터, 환경과학기술연구소, 고에너지물리연구소 등 3개 연구소가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경북대는 최장 9년간 연구소별로 각각 59억원씩 총 177억원을 지원받는다.

이공분야 대학중점연구소지원사업은 대학부설 연구소 지원을 통해 대학에 연구거점을 구축하고 특성화 및 전문화를 유도하며, 우수한 신진 연구인력을 육성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집단연구사업이다. 올해 신규사업으로는 총 32개 과제가 선정됐다.

이번 선정으로 경북대 자율군집소프트웨어연구센터는 거주환경 단말간 자율군집형 커뮤니티컴퓨팅 기술 개발 연구를 진행하게 된다. 사용자의 의도적인 설정·명령 없이 도어락, 시계, 변기 등 일상생활 속 다양한 단말들이 스스로 사용자를 인지, 장기간 행동 내역을 분석해 퇴행성 뇌질환의 초기 여부, 노화나 만성병 진행 유무를 스스로 판별하는 기술을 개발한다.

환경과학기술연구소는 지속가능한 물, 에너지 자원 생산을 목표로, 방사성 폐기물 및 신종유해오염물질의 환경복원을 국가성장동력으로 산업화하기 위한 관련 핵심기술을 개발하는 연구를 진행한다.

고에너지물리연구소는 암흑물질 탐색, 중성미자 및 우주의 기원에 대한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미래 우수연구 인력을 양성해 국내·외 연구를 선도하는 고에너지물리 및 천문학의 융합 분야에 전문화된 중점연구센터를 구축하는데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최제용 경북대 연구산학처장은 “이번 사업에서 3개 연구소가 선정된 것은 경북대의 우수한 연구 역량을 대외적으로 입증한 결과로 볼 수 있다”며 “내실 있는 연구 환경 조성과 연구 활동 집중 지원을 통해 세계적 수준의 연구중심대학으로 나아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남승현기자 namsh2c@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