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보운전 30명에 무허가 교육
초보운전 30명에 무허가 교육
  • 강나리
  • 승인 2018.06.07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0대 교습강사 집행유예 선고
정식 학원으로 등록하지 않은 채 초보운전자 수십명에게 운전교습을 한 강사가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대구지법 형사3단독 최종선 부장판사는 7일 돈을 받고 무등록 운전교습을 한 혐의(도로교통법 위반)로 기소된 A(67)씨에 대해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다. 또 보호관찰 이수와 80시간의 사회봉사도 명령했다.

대구지법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016년 6월부터 지난해 12월까지 운전학원과 유사한 명칭으로 인터넷포털사이트 블로그를 운영, 초보운전자 30여명에게 한 사람당 25만 원을 받고 불법 운전교습을 한 혐의로 기소됐다.

강나리기자 nnal2@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