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 ‘시의전서 전통음식’ 미식가 입맛 잡다
상주 ‘시의전서 전통음식’ 미식가 입맛 잡다
  • 승인 2018.06.10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K-FOOD EXPO’서 홍보
농특산물 활용 현대적 재창조
식품관계자·일반 소비자 등 호평
경북 푸드벨트·세계화 추진을
상주시시의전서전통음식
상주시농업기술센터가 대구에서 지난 7일부터 10일까지 열린 ‘K-FOOD EXPO’에서 시의전서를 기반으로 한 전통음식을 전시해 참관객에게 호평을 받았다.


상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육심교)가지난 7일부터 10일까지 대구 EXCO에서 열린 ‘K-FOOD EXPO 2018’에서 조리서인 ‘시의전서’를 기반으로 한 전통음식의 명품산업화를위해 홍보활동을 벌였다.

시의전서 전통음식 산업화 홍보관은 △시의전서 전통음식 명품화 브랜드 및 사업소개 △시의전서에 대한 가치 및 의의 홍보, △시의전서 전통음식 복원서에 따른 재현음식 15종 전시 △시의전서 전통음식 명품관 1호점 ‘백강정’음식을 전시해 대구 경북지역 소비자, 외식업 및 농식품 관계자 등 참관객에게 호평을 받았다.

특히 이날 시의전서 전통음식 명품관 1호점 ‘백강정’에서 전시한 △시의전서 한정식 △상주비빔밥 △깻국국수 △시의전서 도시락 등은 우리 시 농특산물을 활용하고 시의전서 복원 음식을 현대적으로 재창조해 선보인 것들이다.

전시 음식들은 일반 소비자들이 갖고 있는 전통음식에 대한 편견을 없애고 건강에 좋은 음식을 선호하는 미식가들에게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K-FOOD EXPO 2018은 식품외식창업존, 지자체특산품존, 가공·기능식품존 등 식품관련 행사 뿐 만아니라 ‘제17회 대구음식관광박람회’와 함께 개최돼 주제별 음식전시관, 음식경영대회 등 다채로운 행사를 펼쳐 해마다 3만명이 넘는 많은 관람객이 참관하고 있는 대구 경북 최대 농식품 음식 박람회다.

시 농업기술센터 피정옥 농촌지원과장은 “앞으로 영양의 음식디미방, 안동의 수운잡방과 더불어 상주의 시의전서를 연계해 경북 지역 전통음식 푸드벨트화와 세계화를 위해 노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상주=이재수기자 leej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