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교육, 대한민국 표준으로”
“경북 교육, 대한민국 표준으로”
  • 김상만
  • 승인 2018.06.13 2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종식 경북교육감
“300만 경북도민 여러분! 사랑하는 교육가족 여러분!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임종식 경북도 교육감 당선자은 “부족하고 모자람이 많은 저 임종식에게 과분한 성원과 지지를 보내주신데 대해 고개 숙여 인사드린다”며 “오늘의 승리는 경북도민의 승리이고 미래 경북교육의 변화와 혁신을 바라는 300만 도민의 뜻이 모아진 결과”라고 했다.

임 당선자는 “경북교육이 다시금 활기를 되찾고 다가오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하는 창의·융합형 미래 인재 육성을 잘해 달라는 경북도민 및 교육가족 여러분들의 요구가 담겨져 있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그는 “당선의 기쁨보다는 도민 여러분의 기대와 어려움에 처한 경북교육을 어떻게 잘 혁신해 나갈 것인가를 생각하니 어깨가 무겁다”며 “경북교육이 대한민국 교육의 표준이 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임 당선자는 “도민여러분께 약속한 안전하고 교육비 걱정 없는 학교, 사랑과 존경이 넘치는 학교, 미래를 위한 성장지원 교육체계 구축 및 참여와 협력을 기반으로 한 교육공동체 구축 등 4대 교육혁신을 반드시 실천해 학생과 교사, 학부모가 주인이 되는 따뜻한 교육혁명을 실현하는 경북교육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했다.

이와함께 “우리 아이들을 미세먼지로부터 지켜내는 건강한 학교 만들기와 친환경 무상급식을 유치원부터 고등학교까지 확대 실시하겠다는 약속 반드시 지키겠다”며 교육복지 사각지대를 없애고 교육기회취약 계층의 교육비 부담을 최소화하는 교육의 공공성 강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그는 “학생들이 인간으로서 존엄과 가치를 실현하고 교원들의 책임과 권한을 동시에 보장하는 행복한 학교 만들어 나가겠다는 약속 꼭 지키겠다”며 “학생과 교직원이 주인이 되는 경북교육, 우리 아이들이, 학부모들이 어렵고 힘들 때 편히 기댈 수 있는 교육청, 항상 낮은 자세로 도민과 교육가족 여러분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교육감이 되겠다”고 했다.

마지막으로 임 당선자는 경쟁을 한 후보들에게도 경의와 위로를 전한다며 경북교육의 발전을 위해 힘을 모아나가자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