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서 세계 평화 기원 ‘만파식적’ 축제
경주서 세계 평화 기원 ‘만파식적’ 축제
  • 승인 2018.06.14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부터 24일까지 사흘간
해외 6개국 명인 초청 공연
전국 국악인 대금경연대회
경주세계피리축제만파식적22일개막
‘2018 경주세계피리축제 만파식적’이 오는 22일부터 24일까지 3일간 경주 예술의 전당관에서 개최된다.


바람과 근심을 잠재우는 피리 ‘만파식적’ 설화를 바탕으로 피리를 통해 세계 평화와 인류 안녕을 기원하는 문화예술축제이자 힐링 콘서트가 천년고도 경주에서 열린다.

모양과 소리는 달라도 하나의 감동을 전하는 세계 각국의 다양한 전통 피리와 명품 공연을 만날 수 있는 ‘2018 경주세계피리축제 만파식적‘이 오는 22일부터 24일까지 3일간 경주 예술의 전당관에서 개최된다.

축제기간 동안에는 개막공연과 세계피리명인전, 세계 전통악기 전시 및 체험행사 그리고 제15회 전국대금경연대회가 열린다.

22일 오후 7시 30분부터 예술의전당 대공연장(화랑홀)에서 열리는 개막공연과 세계피리명인전에는 우리나라를 비롯해 호주, 베트남, 일본, 이집트, 중국 등 6개국의 명인이 초청돼 각 나라의 전통악기와 음악을 선보인다.

한편 축제기간 3일 동안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예술의 전당 대전시실(갤러리 해)에서는 세계 30개국 150여종 300여점의 피리와 전통악기가 전시된다.

23일과 24일 양일간 예술의 전당 소공연장(원화홀)에서 전국 국악인들이 기량을 겨루는 전국 대금경연대회가 열린다.

이승표기자 jc7556@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