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로바키아 예술세계 들여다볼 ‘극장 포스터’
슬로바키아 예술세계 들여다볼 ‘극장 포스터’
  • 황인옥
  • 승인 2018.06.19 0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까지 경북대미술관서
개성 가득한 작품 60점 전시
예술의 특수 분야로 발전한 슬로바키아의 극장 포스터를 만난다. 경북대미술관에서 한국국제교류재단(KF)과 공동으로 ‘슬로바키아 극장 포스터’전을 여는 것. 전시에는 체코슬로바키아의 공산체제 붕괴를 야기한 벨벳혁명이 일어난 1989년 이후에 제작됐고, 슬로바키아의 사회변화와 문화를 반영한 포스터를 소개한다.

슬로바키아의 극장 포스터의 획기적인 발전은 50년대 슬로바키아 극립극장의 그래픽 아티스트였던 체스트미르 페흐르에 의해 이뤄졌다. 70년대 초에는 스베르토자르 미들로, 80년대에는 밀란 베셀리, 토마쉬 베르카 같은 디자이너 및 무대연출가들의 관심을 통해 획기적인 발전을 이뤘다.

1989년 11월에 일어난 벨벳혁명은 예술이 정치적 간섭에서 벗어나는 계기가 돼 정보의 접근과 다양한 표현을 가능하게 하면서 극장포스터도 더욱 과감하고 독창적인 디자인으로 제작됐다. 이번 전시에서는 개성 넘치는 60여장의 극장포스터를 소개한다. 전시는 28일까지. 053-950-7968



황인옥기자 hio@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