짜장면 한그릇에 주민들 행복지수 ‘UP’
짜장면 한그릇에 주민들 행복지수 ‘UP’
  • 승인 2018.06.20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양군 종합자원봉사센터
오지마을 찾아 재능기부 활동
올해는 청기면 상청1리 방문
짜장면만들기봉사
영양군 자원봉사센터가 20일 청기면 상청1리에서 짜장면 봉사를 하고 있다.


영양군 종합자원봉사센터는 20일 청기면 상청1리에서 자원봉사자 4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짜장면 시키신 마을&행복마을 만들기’ 행사를 개최했다.

‘짜장면 시키신 마을’ 사업은 영양 관내 짜장면 배달이 안 되는 오지마을을 찾아가서 주민들에게 자원봉사자들이 손수 짜장면을 만들어서 제공하는 사업으로 2008년부터 매년 이어져 오고 있다.

‘행복마을 만들기 사업’은 2016년 행복마을1호를 시작으로 올해 청기면 상청1리가 행복마을 4호로 선정됐다.

행복마을 현판식과 함께 이·미용, 장수사진 촬영 및 우체통 제작, 방 충망 수리 등 다양한 재능 나눔 봉사활동으로 주민들의 자긍심 과 행복지수를 높이는 계기를 마련해 주고 있다.

이정호 군 주민생활지원과장은 “지역 맞춤형 자원봉사활동을 통해 영양 관내 자원봉사활동이 활성화되고 더불어 살아가는 영양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영양=이재춘기자 nan9056@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