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농산물 ‘SNS 타고 세계로’
한국 농산물 ‘SNS 타고 세계로’
  • 강선일
  • 승인 2018.06.21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T, 아세안 수출시장 육성
온라인 마케팅 강화 나서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아세안시장을 한국 농식품 수출 주력시장으로 육성하기 위해 신남방 수출 대책의 일환으로 베트남·태국·미얀마의 주요 SNS 채널을 활용한 마케팅을 강화한다.

21일 aT에 따르면 베트남은 인터넷 사용자 10명 중 9명이 페이스북을 사용할 정도로 SNS 파급력이 높다. 태국은 작년 기준 스마트폰 보급률이 70%를 넘어서며 페이스북 사용자가 4천700만명에 달한다. 미얀마 역시 인터넷 사용자의 80%가 페이스북을 사용하고 있어 아세안시장 마케팅을 위해선 SNS채널 공략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특히 베트남의 경우 팔로워가 12만3천명에 이르는 aT 페이스북 팬페이지를 통해 한국 농식품 활용 레시피 등을 홍보하며, 현지에서 가장 인기있는 온라인 시트콤을 활용한 한국 농식품 홍보로 젊은 소비자층의 인기를 얻고 있다. 또 하반기에는 베트남 축구 영웅인 박항서 감독을 활용한 마케팅 기획을 통해 베트남 유소년 축구선수단이 한국의 우유와 신선과일 등을 체험해보고, 한국 농식품의 우수성과 안전성을 홍보하는 동영상을 SNS 등을 통해 방영할 계획이다.

aT는 “아세안시장에서 한국 농식품 인기가 매우 높아지고 있어 지난해 대아세안 수출은 전체 수출비중의 18%를 차지하는 등 역대 최대 실적을 올렸다”며 “SNS를 활용한 한국 농식품 홍보를 통해 아세안시장에 불고 있는 한국 농식품 열풍이 지속적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강선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