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패밀리 애장품 등 4천여점 기증
포스코 패밀리 애장품 등 4천여점 기증
  • 승인 2018.06.20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 ‘희망나눔 자선바자회’
포스코 포항제철소 패밀리 임직원들이 오는 27일 ‘2018 포스코패밀리 희망나눔 자선바자회’를 갖는다.

포항종합운동장 내 만인당 잔디마당에서 열리는 자선바자회는 포스코 창립 50주년을 기념하고 지역사회에 감사의 뜻을 전하며 나눔문화를 확산시키고자 마련됐다.

바자회를 위해 포스코 그룹과 외주사 임직원들은 자발적으로 4천여점의 물품을 기증했으며, 행사 당일에도 패밀리임직원들은 자원봉사자로 참가해 분류와 진열, 판매까지 모든 작업에 참여할 예정이다.

특히 나눔 바자회와 함께 진행하는 ‘애장품경매’에는 포항제철소장을 포함한 계열사 및 외주파트너사 사장단이 기증한 고가품 10여점을 판매할 계획이다.

행사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9시까지 10시간 동안 진행되며 나눔 바자회 외에도 푸드코트와 특산품 판매, 포항 문화예술창작지구 ‘꿈틀로’ 작가들이 참여하는 체험&마켓존, 포스코와 포항시의 역사 사진전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가족 모두가 참여해 즐길 수 있도록 마술과 버블쇼, 비보잉 공연, 레크레이션 등의 행사와 인기 트로트가수인 김용임, 신유와 지역가수를 초청하여 공연을 여는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포항제철소 관계자는 “나눔 바자회와 애장품경매를 통해 발생하는 수익금 전액은 지역의 소외계층과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할 것”이라고 했다.

포항=이시형기자 lsh@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