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자리서 만나는 6개 지역 6개 소극장 연극
한자리서 만나는 6개 지역 6개 소극장 연극
  • 황인옥
  • 승인 2018.06.21 0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소극장 열전 IN 대구
내달 18일까지 한울림소극장
대구·부산· 구미 등 전국 순회
‘대한민국소극장열전 IN DAEGU‘가 한울림소극장에서 23일부터 7월 18일까지 한울림소극장(대구시 남구 계명중앙1길)에서 펼쳐진다.

올해 7년째를 맞는 ’대한민국소극장‘은 열전소극장 활성화와 지역의 소극장 공연작품들의 가치를 대중과 호흡하기 위해 지역 연극 예술인들이 합심해 만든 단체이자 전국 소극장 네트워크 축제다.

이번 2018년 열전은 대구, 광주, 부산, 구미, 춘천, 대전 전국 6개 지역 6개 팀이 전국으로 순회공연을 펼친다.

대구 대명공연거리에서 선보여질 공연 작품은 대구(극단 한울림) ‘하녀들’과 부산(극단 어니언킹) ‘봄이 오는 소리’, 대전(극단 놀자) ‘최후의 전사’, 광주(푸른연극마을) ‘그게 아닌데’ 등이다.



황인옥기자 hio@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