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 농특산물 ‘동남아 시장’ 집중 공략
의성 농특산물 ‘동남아 시장’ 집중 공략
  • 승인 2018.06.26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싱가포르 바이어 초청 상담회
생산지 직접 방문 수출 협의
5월 기준 작년보다 35% 늘어
“해외 박람회·마케팅 등 지원”
의성군이 싱가포르 바이어를 초청, 지역 농특산물 수출상담회를 개최하는 등 공격적인 경영행정을 펼치고 있다.

군은 지역 내 농특산물의 수출 확대를 통해 날로 어려워져가는 농민들의 소득을 보장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한 결과 올해 5월 기준 수출액이 250만불로 전년 동월 대비 35% 더 많은 수출을 이루어내는 성과를 이루는 등 점차 수출에 활기를 더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의성군 수출 확대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지역 내 대표 수출업체인 농업회사법인㈜ 이슬마루에서 지난 21일~23일 싱가포르 대형 유통업체 SL FOOD의 바이어를 초청, 지역의 농특산물 생산 농가를 대상으로 수출상담회를 개최했다.

수출상담회는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등 떠오르는 동남아 시장을 집중공략하기 위해 마련됐다.

관내에서 수출을 희망하는 업체와 품목을 사전에 조사하여 안계농협, ㈜다모, 하늘능금영농조합법인 등 생산지를 직접 방문, 상담 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이번에 초청된 싱가포르 바이어는 의성대표 특산품인 쌀, 김치, 신규 품목으로 복숭아, 자두에 많은 관심을 보여 세부적인 수출협의를 진행하기도 했다.

그 결과 7~8월 자두, 복숭아와 글로벌 시장에서 이름을 알리고 있는 ㈜다모의 김치 등 의성군 대표 농산물의 수출 길이 확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전세계적으로 불고 있는 한류의 영향으로 한국제품의 이미지가 제고되고, 선호도가 높아짐에 따라 지속적으로 해외시장개척에 집중할 계획”이라며 “이를 위해 해외바이어 초청, 해외박람회 참가지원, 해외마케팅 행사지원 등 관련 업체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행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의성=김병태기자 btki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