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 착한가격업소 일제정비
김천, 착한가격업소 일제정비
  • 승인 2018.06.26 1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준 미달업소 취소·신규 지정
김천시는 개인서비스 요금과 지역물가 안정을 위해 지정·관리하고 있는 착한가격업소에 대한 일제정비를 7월 17일까지 실시한다.

정비기간에는 기 지정된 22개 업소의 가격·위생·품질 기준 등 착한가격업소 지정기준 준수여부 등을 일제 점검하여 기준미달업소는 지정취소하고, 신규업소를 추가 지정할 계획이다.

신규 지정은 음식점, 이·미용업소 등 개인서비스 업종이며, 최근 2년 이내 행정처분을 받았거나 지방세를 체납한 업소, 영업 개시 후 6개월이 지나지 않은 업소, 전국단위 프랜차이즈 등은 제외된다.

신청조건은 가격수준이 지역의 평균가격 이하로서 최근 1년 간 가격인하 또는 동결 여부, 옥외가격 표시 등 정부시책에 호응한 업소이며, 영업자가 직접 신청하거나 읍면동장, 소비자단체가 7월 4일까지 김천시로 신청하면 된다.

시는 신청업소에 대해 현지실사 평가 및 심사를 하고, 경북도와 행정안전부의 협의를 거쳐 8월중 최종 결정할 예정이다.



김천=최열호기자 c4y2h8@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