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 우승땐 1인당 11억
브라질 우승땐 1인당 11억
  • 승인 2018.06.27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구강국들 월드컵 보너스
독일·벨기에는 5억 지급
축구 강국들이 2018 러시아 월드컵 축구대회에서 자국 선수들에게 엄청난 우승 보너스를 내걸었다.

27일(한국시간) 데일리 메일, 텔레그래프 등 영국 언론에 따르면, 통산 6번째 우승에 도전하는 ‘삼바 축구’ 브라질 선수들은 목표를 달성하면 1인당 75만 파운드, 우리 돈 약 11억852만원을 받는다.

‘디펜딩 챔피언’ 독일도 우승 보너스로 1인당 35만 파운드(5억1천745만원)를 준다.

우승 후보로 평가받는 벨기에는 꿈을 이루면 독일보다 많은 선수 1인당 40만 파운드(5억9천143만원)를 주기로 약속했다.

‘축구 종가’ 영국의 보너스는 세 나라보단 박하지만, 그래도 꽤 짭짤하다.

영국(잉글랜드)은 우승 보너스로 500만 파운드(74억원)를 걸었다. 우승하면 선수들은 1인당 21만7천 파운드(3억2천만원)씩 나눠 가진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