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태항 봉화군수, 태풍 대비 점검 ‘첫 업무개시’
엄태항 봉화군수, 태풍 대비 점검 ‘첫 업무개시’
  • 승인 2018.07.01 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임 앞두고 재난상황실 방문
재해취약지 사전예찰 강화 당부
엄태항 봉화군수취임전재난상황
엄태항 봉화군수가 1일 오전 군청 재난상황실을 방문, 태풍에 대한 사전 대비태세와 재해대비 피해예방 대책을 점검하고 있다.



민선 7기 제45대 엄태항 봉화군수는 1일 오전 8시 30분 군청 재난상황실에서 태풍북상에 따른 사전 대비태세를 점검하는 것으로 취임 첫 업무를 개시했다.

엄 군수는 7호 태풍 쁘라삐룬이 한반도로 북상함에 따라 피해가 우려된다는 판단 아래, 2일 취임식을 하루 앞두고 군청 재난상황실을 전격 방문해 상황판단회의를 주재하며 사전 대비태세와 재해대비 피해예방대책을 점검했다.

이번 태풍은 5년 만에 한반도로 직접 올라오는 태풍으로 봉화군에도 직접적인 영향을 끼칠 것으로 예상되며, 장마와 더불어 물 폭탄이 예보된 가운데 각 읍·면의 산사태 우려지역, 저지대나 농경지 침수지역, 축대 붕괴 위험지역 등 재해취약지역에 대한 사전예찰 활동을 강화하고 안전조치를 취할 것을 지시했다.

특히, 내성천 둔치 주차장에 침수차량 예방을 위해 사전에 연락처를 파악하고 특보 발효 시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상황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을 주문했다.



봉화=김교윤기자 kky@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