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한 ‘건설업자 상호협력 평가’ 대구 최고
서한 ‘건설업자 상호협력 평가’ 대구 최고
  • 김주오
  • 승인 2018.07.05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0점 받아 우수 건설업체 선정
1년간 적격심사 입찰 시 우대
㈜서한은 국토교통부 ‘2018년 건설업자 간 상호협력 평가’에서 90점으로 대구지역 내 가장 높은 점수로 상호협력 우수 건설업체에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건설업자 간 상호협력 평가’는 종합·전문 건설업체 간, 대·중소기업 간의 균형있는 발전 및 건설 공사의 효율적 수행을 위해 마련된 제도다.

지난 1998년 제정된 ‘건설업자 간 상호협력에 관한 권장사항 및 평가기준’에 따라 매년 종합건설업체의 상호협력 실적을 평가해 우수업체에 혜택을 주고 있다.

이 제도의 평가 기준은 협력업체와의 공동도급 실적, 하도급 실적, 협력업자 육성, 신인도 분야로 구성되며 대기업과 중소기업별로 나누어 평가한다. 선정된 우수업체는 지난 1일부터 1년간 입찰참가자격 사전심사, 적격심사 등 입찰시 우대를 받게 된다.

특히 서한은 이번 상호협력 평가에서 대구지역 내 가장 높은 점수로 우수기업에 선정됨에 따라 명실상부 대구지역 최고의 우수 건설업체임을 증명했을 뿐 아니라 인정받은 신뢰도를 바탕으로 추후 공사 수주에서 더 큰 경쟁력을 확보했다.

한편 ㈜서한은 신서혁신도시 내 ‘신서혁신 서한이스테이’ 전용 59㎡, 477세대를 지난 3·4일 특별분양을 진행했고 5·6일까지 일반분양을 진행하고 있다.

김주오기자 kim-yn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