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국제오페라축제 함께 꾸려가요… 자원활동가·온라인활동가 등 모집
대구국제오페라축제 함께 꾸려가요… 자원활동가·온라인활동가 등 모집
  • 황인옥
  • 승인 2018.07.09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단법인 대구오페라하우스(대표 배선주)는 오는 9월 14일 개막하는 제16회 대구국제오페라축제를 널리 알리고 함께 이끌어갈 자원활동가를 모집한다. 모집 분야는 크게 현장 참여형 자원활동가인 ‘오페라필’, 온라인 활동가 ‘오페라팬’, 공연 모니터링단 ‘오페라슈머’로 나뉘며, 모집대상 및 기간과 활동내용은 각각 아래와 같다.

◇축제 현장을 누비는 자원활동가 ‘오페라필(Operaphile)’

‘오페라필’은 ‘오페라를 사랑하는 사람’이라는 뜻을 가진 합성어로, 대구국제오페라축제의 주 현장인 대구오페라하우스와 야외공연장 등지에서 축제의 운영과 진행을 맡아 ‘축제의 꽃’으로 불리고 있는 자원활동단체다.

역할에 따라 행사운영팀, 행사지원팀, 부대행사팀 등 3개의 분야로 나누어 모집하는 ‘오페라필’의 활동기간은 9월 7일부터 10월 21일까지로, 이 기간 동안 오페라필은 해외제작진 통역, 부대행사지원, 관객안내 등 다양한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또한 선발된 오페라필에게는 <자원봉사센터1365>에서 인정하는 자원봉사시간과, 활동 유니폼, 기념품이 제공된다. 모집대상은 만18세 이상이며, 오페라 및 축제에 관심을 가진 사람이면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접수는 7월 31일까지.

◇SNS홍보를 전담하는 온라인 활동가 ‘오페라팬(Operafan)’

‘오페라와 공연문화에 열광하는 사람’ 이라는 의미를 가진 온라인 활동가 ‘오페라 팬’은 소셜네트워크서비스(유투브, 블로그,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를 통해 대구국제오페라축제를 홍보할 임무를 맡은 자원활동단체다. 만18세 이상 남녀노소를 막론한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며, 특히 SNS를 활발하게 이용하고 있는 클래식·오페라 애호가들이라면 금상첨화다. 주로 개인 SNS 채널에 공연에 대한 미리보기 및 관람 후기를 게재하며, 축제에 참여하는 제작진과 출연진들의 인터뷰 기사를 작성하는 등 온라인으로 대구국제오페라축제를 적극적으로 홍보하게 된다. ‘오페라팬’의 활동기간은 8월 1일부터 10월 21일까지로, 대구국제오페라축제의 메인오페라와 콘체르탄테, 소극장 오페라 관람혜택(공연별 1인 2매) 및 축제 기념품이 제공된다. 접수는 7월 15일까지.

◇오페라 모니터링단 ‘오페라 슈머 Operasummer’

‘오페라(Opera)’와 ‘컨슈머(Consummer)’의 합성어인 ‘오페라슈머(Operasummer)’는 지난해 새롭게 조직된 단체로, 대구국제오페라축제의 메인오페라와 콘서트 등 주요 공연들을 모니터링하는 활동가들로 구성되어있다. 이들은 4편의 메인오페라, 오페라 콘체르탄테 및 소극장 오페라까지 총 9편의 공연을 선택적으로 관람하며 리뷰 2편 이상을 제출하게 된다. 오페라와 공연예술에 관심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지원가능하며 활동기간은 8월 17일부터 10월 29일까지이다. 접수는 7월 31일까지. 참가 희망자는 대구오페라하우스 홈페이지(www.daeguoperahouse.org) 공지사항을 통해 신청서를 다운로드 받은 후 메일(chmee@doh.or.kr)로 접수할 수 있으며 대구오페라하우스 방문 접수도 가능하다. 한편 제16회 대구국제오페라축제 9월 14일에서 10월 21일까지 대구오페라하우스 등에서 열린다. 황인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