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인 관광객 460여명, 대구 온다
중국인 관광객 460여명, 대구 온다
  • 김종현
  • 승인 2018.07.12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맥페스티벌 이벤트 참가자 등
市, 특수목적관광객 유치 성과
12일부터 중국 현지에서 수학여행단, 국제음악콩쿨대회 참가단, 치맥페스티벌 연계 이벤트 체험단 등 약 460여 명이 특수목적 관광으로 대구를 찾는다.

12일에는 중국 하남성 지역 초등학교 107명(학생 94명, 교사13명)이 대구를 방문해 대구시와 대구시교육청에서 주최하는 ‘한·중 문화교류행사’에 참가, 대구 함지초등학교 학생들과 상호 이해와 우애를 다지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한·중 문화교류행사에는 양국을 대표하는 문화·예술 공연들과 서로를 기념하는 기념품 교환식 등 다양한 프로그램들로 채워진다. 중국 대표단들은 체조와 전통춤, 방송 댄스를, 함지초등학교 학생들은 바이올린 독주, 가야금 연주, 방송댄스 등 다채로운 공연들을 선보인다.

수학여행단들은 문화교류행사가 끝나고 시민안전테마파크에서 생활안전체험을 하고 시립미술관에서 조선시대 거장들의 명품을 감상하는 ‘간송미술전’을 관람한다. 이후 애비뉴 8번가에서 치킨만들기 체험으로 저녁식사를 할 예정이다.

14일에는 대구에서 개최되는 2018 대구음악축제(Summer Festival In Daegu 2018)에 중국 전역에서 참가자 160명이 대구를 방문한다. 이들은 대구에 머무르는 3일 동안 서문시장, 시립미술관, 수성못을 둘러보고, 15일에는 영남대학교 음악대학, 범어대성당 드망즈홀, 웃는 얼굴 아트센터에서 개최되는 ‘SIMC 국제음악 콩쿨대회’에 참가할 계획이다.

19일에는 2018 대구치맥페스티벌과 연계한 ‘컬러풀 챌린지 인 대구’ 이벤트 개최에 중국 단체관광객 200여 명이 행사 참가를 위해 대구를방문한다. ‘컬러풀 챌린지 인 대구’는 참가자들이 대구 전역을 배경으로 주어진 시간 안에 주요 관광지인 83타워, 김광석 길, 서문시장, 근대골목을 방문하고 미션 해결을 통해 최종 도착지인 치맥페스티벌 행사장으로 돌아오는 이벤트다.

이번 대구를 방문하는 중국 단체관광객은 지난 5월 대구시 한만수 문화체육관광국장을 단장으로 한 ‘해외 관광시장 개척단’이 중국 광저우와 선양을 방문하여 중국 SIT(특수목적관광) 관광객 유치를 위한 대구관광 마케팅 전개의 성과로 나타났다.

김종현기자 opl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