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루트 음색 돋보이게 할 프랑스 음악
플루트 음색 돋보이게 할 프랑스 음악
  • 황인옥
  • 승인 2018.07.16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유빈 튜즈데이 콘서트
17일 수성아트피아 용지홀
피아니스트 윤효린과 협연
플루티스트 김유빈(1)
플루티스트 김유빈. 수성아트피아 제공


수성아트피아(관장 김형국)는 마티네시리즈 ‘튜즈데이 모닝콘서트’ 세 번째 공연 ‘김유빈의 로맨틱 플루트’ 를 17일 오전 11시 용지홀에서 연다.

플루티스트 김유빈은 2014년 제네바 국제 음악 콩쿠르에서 (1위 없는) 2위를 수상하고, 2016년 베를린 콘체르트 하우스 오케스트라 최연소 수석연주자로 임명되며 주목받았다.

이번 공연은 플루트의 낭만적인 음색이 잘 표현된 프랑스 곡 위주로 구성됐다. 포레의 ‘플루트와 피아노를 위한 판타지’ ‘플루트와 피아노를 위한 경연의 소품’과 고베르의 ‘플루트와 피아노를 위한 발라드’, 슈만의 ‘플루트와 피아노를 위한 로망스’ 등을 연주한다.

이날 공연에서는 고전과 현대를 아우르며 섬세하고 깊이 있는 연주로 주목받고 있는 피아니스트 윤효린이 함께 한다.

김형국 관장은 “김유빈은 한국 관악기의 미래를 열어갈 뛰어난 아티스트”라며 “우리에게 친숙한 악기인 플루트의 다양한 컬러를 기대주의 연주로 감상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 이라고 말했다. 전석 2만원. 예매 053-668-1800 황인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