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서 복지사업 공모, 지역 12개 기관 선정
달서 복지사업 공모, 지역 12개 기관 선정
  • 정은빈
  • 승인 2018.07.17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달서구청이 지역 실정에 맞는 복지사업을 시행할 12개 기관을 선정하고 다양한 복지사업을 지원한다.

대구 달서구청은 17일 ‘2018 희망달서 지역복지사업 공모’ 결과 달서구청의 지원을 받아 복지사업을 추진할 12개 기관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 중 각 6개소가 복지 프로그램, 기능보강 사업을 각각 시행하게 된다.

선정된 사업은 기관당 1개 총 12개로 올 12월까지 추진된다. 사업 내용은 △발달장애인 인식개선 △자활참여자의 자립능력향상 및 나눔활동 △정신장애인 역량강화 △아동의 미디어중독 치료·예방 △책과 토론을 통한 세대공감 등이다.

달서구청은 ‘달서사랑365운동’ 모금 성금을 재원으로 삼아 공모 선정 기관에 기관당 500만원 이하 보조금을 지원한다.

앞서 달서구청은 지난 4월부터 공모를 진행해 달서구지역 내 33개 사회복지시설에서 신청을 접수받았다. 이어 지난 5월 전문심사위원에게 심사를 받아 지원 대상 기관을 최종 선정했다.

정은빈기자 silverbin@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