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백신분야 1천억대 투자유치 성공
경북도, 백신분야 1천억대 투자유치 성공
  • 김상만
  • 승인 2018.07.18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道-안동-SK바이오사이언스
제조공장 증설 MOU 체결
민선 7기 투자유치 20조 첫 발
경기 활성화·고용창출 등 기대
경상북도-SK바이오사이언스투자양해각서
경북도-SK바이오사이언스 투자양해각서 체결이 18일 이뤄졌다.


경북도와 안동시는 차세대 먹거리 선도 산업인 백신 분야에 천억 원대 대규모 투자유치를 이끌어 냄으로써, 민선7기 투자유치 20조 일자리 10만 개를 향한 첫 항해를 시작했다.

18일 오전 안동 바이오산업단지 내 소재한 SK바이오사이언스의 백신공장 ‘L하우스’에서 이철우 도지사, 권영세 안동시장, SK디스커버리(SK케미칼, 바이오사이언스, 가스 등의 지주회사) 최창원 부회장, SK바이오사이언스 안재용 대표이사, 김광림 국회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바이오산업의 핵심인 백신 제조 공장 증설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투자협약은 SK바이오사이언스가 안동 바이오산업단지 내 6만2천626㎡ 규모의 부지에 2022년까지 5년간 약 1천억 원을 투자해 세포배양 독감백신 등 주요 백신의 상업 생산설비를 확충하는 것이 주된 내용이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이달 1일 SK케미칼 백신사업부가 분할해 신설된 기업이다.

기존 SK케미칼 백신사업부는 2008년 안동에 백신공장 건축을 결정한 이후 설비 구축 및 연구 개발 비용으로 약 4천억 원을 투자해 세계 최초 4가 세포배양 독감백신 ‘스카이플루4가’와 세계 두 번째 대상포진 백신 ‘스카이조스터’등을 개발했다.

또한 차세대 폐렴백신, 자궁경부암, 소아장염, 장티푸스 백신 등 고부가가치의 프리미엄 백신 개발과 상업화를 위해 지속적인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SK바이오사이언스의 대규모 설비 투자가 이뤄지면 글로벌 백신분야 시장 선점과 연관 산업의 활성화, 100명에 이르는 양질의 신규 고용 창출로 이어져 도청 신도시 조성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여진다.

경북도와 안동시는 바이오산업을 미래전략산업으로 선정하고 경북 북부지역을 글로벌 바이오백신산업 메카로 육성해 나가고 있다.

한편, 경북도는 기업유치에 사활을 걸고 산업단지분양 및 기업유치 T/F팀 운영, 4차산업혁명 선도 기업유치, 투자유치 기동단 운영, 외부 전문가를 활용한 특별위원회 운영 등 경북을 대한민국 산업과 경제의 중심지로 만드는데 모든 역량을 집중해 나갈 계획이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일자리가 없어 지역을 떠나는 젊은이가 없도록 일자리 창출에 모든 도정을 집중하겠다”며 “SK바이오사이언스를 통해 안동을 비롯한 북부지역을 글로벌 백신산업의 전초기지로 육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상만·지현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