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힐링쉼터’ 달서 대곡경로당 개소
‘주민힐링쉼터’ 달서 대곡경로당 개소
  • 정은빈
  • 승인 2018.07.23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억3천만원 투입 지상 2층 규모
휴게실·노래방 등 휴게시설 갖춰
1
대구 달서구 대곡동 ‘대곡경로당’이 지난달 문을 열었다. 정은빈기자


대구 달서구 대곡동 대곡경로당이 단장을 마치고 주민들을 맞는다.

23일 대구 달서구청 등에 따르면 지난해 말부터 사업비 9억3천여만 원을 들여 지은 대곡경로당이 지난달 공사를 마치고 문을 열었다.

경로당은 연면적 324㎡, 지상 2층 규모다. 1층은 남·여 휴게실 각 1개와 다용도실, 2층은 다목적실과 다용도실 2개 등으로 구성됐다. 세부 시설로는 안마기와 운동기구, 공기청정기, TV, 노래방 기계, 장기·바둑 등 놀이시설 등을 갖췄다.

박종집 대곡동 주민대표위원회 부위원장은 “대곡경로당은 주민들의 요구로 지어진 시설”이라며 “인근에 기반시설이 많이 부족한 가운데 새로 문을 연 대곡경로당이 주민들의 쉼터 역할을 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은빈기자 silverbin@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