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 폭염 대응 ‘무더위쉼터’ 냉방시설 점검
군위, 폭염 대응 ‘무더위쉼터’ 냉방시설 점검
  • 승인 2018.07.29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위군이 폭염 장기화에 따라 경로당 등 시설에 대해 긴급 점검에 나섰다.

지난 26~27일 실시된 긴급 점검은 각 부서별로 담당 읍면을 지정해 경로당 등 무더위 쉼터를 방문, 어르신들의 안부 확인과 함께 폭염대응 행동요령 알리고 냉방시설 점검을 했다.

군에는 마을 경로당 총 209개소의 무더위 쉼터를 지정·운영하고 있다. 올해 유래없는 폭염이 장기간 지속된다는 기상예보에 따라 전 직원들이 수시로 어르신들의 안부를 챙길 예정이다.

군은 지난달부터 폭염대응 종합대책을 마련, 추진하고 있으며 재난도우미를 통해 홀몸노인 등 취약계층의 건강을 체크하고 추진중인 사업에 대해 오후 1∼3시 휴식시간을 보장하는 등 폭염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다.

또한 농작물과 가축 피해 예방을 위해 현장기술지원 강화와 예방장비 보급 등 농축산 피해예방에도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김영만 군위군수는 “기록적인 무더위가 지속돼 어르신들의 건강이 염려된다”며 “야외활동을 자제하시고 시원한 경로당에서 이웃과 함께 즐거운 여름나기를 바란다”고 했다.

군위=김병태기자 btki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