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물 주제 다양한 쇼, 여름밤 축제에 ‘흠뻑’
생물 주제 다양한 쇼, 여름밤 축제에 ‘흠뻑’
  • 승인 2018.07.25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낙동강생물자원관 체험 프로
초·중학생 동반 가족대상 진행
환경부 산하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여름휴가 및 방학기간에 맞춰 온 가족이 함께 참여해 즐길 수 있는 ‘자원관이 살아있다’ 한여름 밤 축제를 지난 27일부터 29일까지 개최했다.

2회째인 행사는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전시관과 야외공연장에서 오후 7시부터 10시까지 진행됐다.

‘자원관이 살아있다’ 한여름 밤 축제는 전시관 야간탐사, 박제제작시현 등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에서만 체험할 수 있는 특화 프로그램으로 운영됐다.

‘전시관 야간탐사’는 불이 꺼진 전시관에서 손전등만으로 전시 표본들을 관찰하면서 미션을 수행하는 자원관만의 특화 프로그램으로 미션 수행 시 다양한 상품이 제공됐다.

이 프로그램은 초등학생이나 중학생을 동반한 가족을 대상으로 진행돼 인기를 끌었다.

생물을 주제로 펼쳐진 마술쇼, 쉐도우아트, 버블 쇼, 빛과 모래로 그리는 샌드아트 등 참여형 볼거리도 가득했다.

상주=이재수기자 leej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